'프랑스에서만 볼 수 있었던 미디어아트, 해외 최초 제주서 첫 선'
'프랑스에서만 볼 수 있었던 미디어아트, 해외 최초 제주서 첫 선'
  • 강내윤 기자
  • 승인 2018.10.15 23: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展, 11월 16일(금) 제주 성산에서 상설 전시관 개관'...'미디어아트로 깨어나는 걸작들'

세계 거장들의 명화를 프랑스 몰입형 미디어아트로 선보이는 <빛의 벙커(Bunker de Lumières)>가 프랑스 국내 외 처음으로 제주 성산에 서 다음달  11월 16일(금) 상설 전시관으로 개관한다.

프랑스에서만 볼 수 있었던 세계 거장들의 명화를 프랑스 몰입형 미디어아트로 선보이는 <빛의 벙커(Bunker de Lumières)> 상설 전시관이 11월 16일(금) 제주 성산에서 개관한다.

첫 전시는 구스타프 클림트(Gustav Klimt)의 서거 100주년을 맞아 클림트의 황금빛 작품들로 구성된 <빛의 벙커 : 클림트>를 선보인다.

<빛의 벙커>는 ㈜티모넷이 프랑스 문화유산 및 예술 전시 공간 통합 서비스 기업 컬처스페이스(Culturespaces)와 국내 독점 계약을 맺고 진행하는 아미엑스® 프로젝트이며, 제주 서귀포시 성산읍 커피박물관 내 900평 규모의 옛 국가기간 통신시설 벙커가 미디어아트 전시관으로 재탄생한다.

프랑스 레보 드 프로방스의 ‘빛의 채석장(Carrières de Lumières)’, 파리 ‘빛의 아틀리에(Atelier des Lumières)’에서만 볼 수 있었던 전시를 프랑스 이외 국가에서는 최초로 오는 11월 제주에서 만날 수 있으며, 이의 후원 기관으로는 프랑스 대사관/문화원, 한불상공회의소가 참여한다.

아미엑스®는 컬처스페이스가 개발한 미디어아트 기술로, 산업 발전으로 도태된 장소에 100여 개의 프로젝터와 수십 개의 스피커를 설치하여 각종 이미지와 음악을 통해 완벽한 몰입형 전시를 제공한다.

전시 관계자는 "전시장을 찾은 관람객은 거장들의 회화세계를 자유롭게 거닐며 시각, 청각 공감각적으로 느낄 수 있다."며 "오감을 사로잡는 아미엑스® 미디어아트를 통해 클림트의 걸작들이 깨어나는 듯한 환상적인 감동을 선사할 예정이다."고 말했다.

제주도 상설 전시관 개관을 앞두고 서울파이낸스센터 SFC몰 지하 3층 카페오시정에 <빛의 벙커 : 클림트> 홍보관도 설치되었으며, 이 곳에서 전시를 간접적으로 체험할 수 있는 동영상과 여러가지 MD 상품을 만나볼 수 있다.

Tag
#N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법인명 : (주)퍼블릭웰
  • 사업자등록번호 : 616-81-58266
  • 제주특별자치도 제주시 동광로7, 2층(이도일동, 천일빌딩)
  • 제호 : 제주도일보
  • 인터넷신문 등록번호 : 제주 아 01046
  • 등록일 : 2013-07-11
  • 창간일 : 2013-07-01
  • 발행일 : 2013-07-11
  • 발행인 : 박혜정
  • 편집인 : 강내윤
  • 청소년보호책임자 : 강내윤
  • 대표전화 : 064-713-6991~2
  • 팩스 : 064-713-6993
  • 긴급전화 : 010-7578-7785
  • 제주도일보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8 제주도일보. All rights reserved. mail to news@jejudoilbo.com
ND소프트